조성진, ‘친 푸틴’ 연주자 대신 빈필 카네기홀 무대 선다

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여파로게르기예프·마추예프 반대 여론 들끓자독일에 있던 조성진에게 요청해 긴급 투입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