지정학적 충돌 더 격렬해진 ‘신냉전’, 역사는 되풀이되나

[소련 해체 30주년-상] 소련 붕괴 이후 세계는 달라졌나30년전 급작스러운 소련 해체“역사의 종언” 호언도 들렸지만새 국제질서 열었는지 회의적옛 소련 노동력·자본 투하만으로 동유럽 위성국가 군대 주둔 등‘세력권’ 유지 비용 감당 못해 붕괴냉전 이후 ‘비군사지대화’ 대신나토 동진·우크라 위기 등 빈발힘겨루기 치닫는 냉전양상 재연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