호남선 탄 심상정 “김대중·노무현 계승자는 나”

배낭 메고 익산·전주 거쳐 광주로“개혁·진보 밀고 갈 유일한 후보”불평등·승자독식 ‘양당 종식’ 강조일부 행인·차창 내린 운전자들 환호

기사 더보기